'사이코지만 괜찮아' 오정세, 서예지바라기 순수 청년 변신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6.07 09:45 / 조회 : 2124
image
/사진제공=tvN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배우 오정세가 순수 청년 문상태로 완벽 변신, 시청자들의 힐러로 나선다.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극본 조용, 연출 박신우,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골드메달리스트)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이상한 로맨틱 코미디다.

다양한 장르에서 본인만의 색을 가진 연기로 대중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오정세(문상태 역)는 이번 작품에서 문강태의 친형이자 자폐 스펙트럼(ASD)을 가진 순수 청년 문상태로 열연한다. 놀라운 암기력과 타고난 그림 실력을 갖춘 것은 물론 동화작가 고문영의 열성팬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오정세는 "전문가의 조언을 얻기도 하며 최대한 순수하게 표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어 "그동안 미처 몰랐던 부분들을 상태를 만나 하나씩 깨닫고 배워가고 있다"고 해 보다 섬세하게 캐릭터를 이해하고 표현하기 위해 남다른 애정을 쏟고 있음을 짐작케 했다.

호불호가 확실한 문상태 캐릭터는 그림, 공룡, 고길동, 줄무늬 셔츠 그리고 고문영에 대한 팬심으로 똘똘 뭉쳐있는 만큼 자신만의 세계에 머물러 있는 그의 순수한 면모들이 시청자들의 마음에 어떤 위로로 다가갈지 역시 주목된다.

실제로도 촬영을 하며 위로를 받고 있다는 오정세는 "문상태는 지금까지 맡았던 캐릭터 중에 가장 순수하다"며 자부했을 만큼 그의 새로운 연기에 대한 궁금증도 더해진다. 뿐만 아니라 형바라기인 김수현(문강태 역)과의 브로맨스와 최애 인물인 서예지(고문영 역)와의 케미 역시 구미를 자극하는 포인트다.

오정세와 문상태의 운명적인 만남이 어떤 인생 연기를 경신하게 될지 기대되는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오는 20일 오후 9시에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