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초비상!' 오재원, 햄스트링 손상 의심... 부상자 명단 [★잠실]

잠실=박수진 기자 / 입력 : 2020.06.06 12:14 / 조회 : 1309
image
5일 경기 도중 햄스트링 부상을 당한 오재원(왼쪽).
두산 베어스 '캡틴' 오재원(35)이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전날(5일) 경기 주루 플레이 도중 햄스트링이 손상됐다는 소견을 받았기 때문이다.

오재원은 6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KIA 타이거즈전을 앞두고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 두산은 대신 내야수 서예일(27)을 등록했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오)재원이가 햄스트링 쪽에 손상이 있는 것 같다. 월요일(8일)에 정밀검사를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오재원은 5일 잠실 KIA전에 선발 출장해 7회 볼넷을 골라내며 출루했다. 후속 타자 김재호의 좌전 안타가 나오자 1루에서 3루로 갔다. 이 과정에서 통증을 느낀 오재원은 그대로 주저앉았고, 결국 류지혁과 교체됐다.

오재원의 햄스트링 부상은 지난 시즌에도 있었다. 그 해 8월에도 2루타를 친 직후 주루를 하다 햄스트링이 다쳐 경기에서 빠진 적이 있다.

두산 입장에서는 뼈아프다. 오재원이 이번 시즌 27경기에 나서 타율 0.298, 4홈런 14타점으로 활약해줬기 때문이다. 지난 4일 수원 KT전서는 홈런 포함 3안타 4타점의 맹타를 휘두르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