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회 백상예술대상]

관련기사 14

조정석X임윤아 '엑시트', 시나리오상 수상 "예상 밖 얼떨떨" [2020 백상예술대상]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6.05 17:43 / 조회 : 1623
image
영화 '엑시트'를 연출한 이상근 감독 /사진=JTBC '제 56회 백상예술대상' 방송화면 캡처


영화 '엑시트'(감독 이상근)가 2020년 제 56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시나리오상을 수상했다.

5일 오후 경기도 일산 킨텍스 7홀에서 제 56회 백상예술대상이 개최됐다. 신동엽, 배수지, 박보검이 3년 연속 MC를 맡았다. 이번 백상예술대상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무관중으로 치러졌다.

이날 영화부문 시나리오상 후보에는 '벌새' 김보라, '기생충' 봉준호 한진원, '남산의 부장들' 우민호 이지민, '엑시트' 이상근, '윤희에게' 임대형이 이름을 올렸다.

발표 결과 '엑시트'의 이상근 감독이 시나리오 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누렸다. 이상근 감독은 "상 받아서 기분은 굉장히 좋다. 예상 밖이라 많이 놀라 얼떨떨 하다. 시나리오 열심히 쓰긴 썼는데 좀 오래 걸리긴 했다. 원하던 글을 써서 영상에 옮겨지고 관객분들이 많이 봐주셔서 이렇게 또 상까지 주시는 것 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상근 감독은 "조정석, 임윤아 배우님을 비롯해 모든 배우님들 감사하다. 집에서 지켜보는 부모님, 가족들 친지 여러분까지 감사드린다"라고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