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회 백상예술대상]

관련기사 14

유재석, TV부문 남자 예능상 수상 "늘 함께하는 ♥나경은에 감사" [2020 백상예술대상]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6.05 18:44 / 조회 : 1185
image
유재석, 박나래 /사진=JTBC '제 56회 백상예술대상'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유재석, 박나래가 2020년 제 56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남녀 TV예능상을 수상했다.

5일 오후 경기도 일산 킨텍스 7홀에서 제 56회 백상예술대상이 개최됐다. 신동엽, 배수지, 박보검이 3년 연속 MC를 맡았다. 이번 백상예술대상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무관중으로 치러졌다.

이날 TV부문 남자 TV예능상 후보로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김성주, '아는 형님'의 김희철, '1박 2일'의 문세윤, '놀면 뭐하니?'의 유재석, '방구석 1열'의 장성규가 경쟁했다.

발표 결과 '놀면 뭐하니?'의 유재석이 수상했다. 유재석은 "'놀면 뭐하니'가 1년여 정도 되어가고 있다. 초반에 힘든 시기를 겪었었는데 이렇게 '놀면 뭐하니?가 많은 분들에게 즐거움을 드릴 수 있다는 게 하고 있는 출연자 입장에서 너무 감사드리다. 뭐라 인사를 드려야할지 모르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유재석은 "제가 사실 두 아이의 아빠인데 둘째가 아직 아빠라는 이야기를 못한다. 엄마한테도 엄마 저한테도 엄마라고 하는데 나은이에게 엄마 상 탔다는 하고 싶다. 지호가 초등학교를 다니고 있는데 개학을 한지 얼마 안 됐다. 정상적으로 아직 모든 어린이들이 수업을 하는 건 아니지만 지호를 어쩔 수 없이 혼내게 될 때 제 스스로 마치 어린시절의 저에게 혼을 내는 것 같아서 양심에 찔릴 때가 많다. 그런 지호에게 사랑한다고 전하고 싶다"라고 설명했다.

또 유재석은 "저와 늘 힘든 시기 어려운 시기 즐거운 시기 함께해주는 사랑하는 나경은씨에게 감사하고 싶다고 전하고 싶다. 제가 쭉 보니까 공교롭게도 2006년 백상예술대상에서 상을 받고 2013년에 그리고 오늘 상을 받게 됐다. 간격이 7년 텀으로 받는 것 같다. 제가 혹시 가능하다면 2027년에 또 한 번 뵐 수 있는 그날이 왔으면 좋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TV부문 여자 TV예능상 후보에는 '맛있는 녀석들'의 김민경, '나 혼자 산다'의 박나래, '라디오스타'의 안영미, '밥블레스유'의 장도연, '아내의 맛' 홍현희가 이름을 올렸다.

발표 결과 박나래가 수상했다. 박나래는 "2020년에 복주머니 입고 여기 나올 줄 전혀 상상을 못했다. 예상이 안되서 너무 놀랐다. 저와 후보에 올랐던 여자 예느인 너무 감사하다. 정말 '나 혼자 산다' 식구들 너무 고맙다. 기분 너무 좋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