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회 백상예술대상]

관련기사 14

'스토브리그', TV부문 작품상 수상 "1등 공신은 남궁민..정말 감사" [2020 백상예술대상]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6.05 19:45 / 조회 : 1207
image
/사진=JTBC '제 56회 백상예술대상'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스토브리그'가 2020년 제 56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작품상을 수상했다.

5일 오후 경기도 일산 킨텍스 7홀에서 제 56회 백상예술대상이 개최됐다. 신동엽, 배수지, 박보검이 3년 연속 MC를 맡았다. 이번 백상예술대상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무관중으로 치러졌다.

이날 드라마 작품상 후보에는 KBS 2TV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 tvN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SBS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 연출 정동윤), 넷플릭스 '킹덤 시즌 2'(극본 김은희, 연출 김성훈·박인제), SBS '하이에나'(극본 김루리, 연출 장태유)가 이름을 올렸다.

발표 결과 '스토브리그'가 작품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스토브리그' 제작사 측은 "출연해준 배우분들, 작가님, 스태프분드렝게 주는 상이라고 생각한다. 1등 공신을 해주신 남궁민 배우님께 감사드린다. 같이 작품을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는데 좋은 결실을 맺어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좋은 작품이 세상에 나올 수 있도록 편성해준 SBS 측에도 감사드린다. 현장에서 고생해주신 스태프분들, 배우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을 전한다. 저희 회사 창립작품이다. 너무 감사드린다. 좋은 작품 만들 수 있는 제작사 되겠다"라고 덧붙였다.

연출을 맡은 정동윤 PD는 "정말 좋은 사람들이 만나서 열심히 한 것 같다. 드림즈 구원하기 위한 남궁민 선배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드림즈 프런트, 선수들, 우승시키기 위해 노력했던 것 같다. 참여해준 배우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스태프들 서로 야구 네가 잘하냐 했던 기억이 떠오른다. 훌륭한 사람들과 함께 해서 감사했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