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김민아 "서장훈에 사과하고 싶었다" 고백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6.05 15:36 / 조회 : 389
image
/사진제공=JTBC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김민아가 '아는 형님'에 출연하고 싶었던 이유를 밝혔다.

5일 JTBC에 따르면 오는 6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과거는 뉴스에서, 현재는 예능에서 활약하고 있는 안현모, 신아영, 김민아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녹화에서 세 사람은 '아는 형님' 멤버들과 조금씩 얽혀있는 과거 인연을 밝혔다. 특히 안현모는 개그맨 김영철과의 의외의 관계를 공개해 '형님학교'를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김민아는 "서장훈에게 사과하러 '아는 형님'에 나오고 싶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최근 '욕쟁이 캐릭터'에 대한 고민을 안고 KBS조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했던 그는 당시 '어떤 욕이든 한 번 해보라'는 MC들의 말에 조절을 잘 하지 못하고 욕을 뱉어 MC 서장훈을 당황 시켰던 것.

'아는 형님'을 통해 서장훈을 다시 만나게 된 김민아는 "당시 서장훈은 웃으며 연신 '괜찮다'고 말했지만, 그래도 제대로 꼭 이야기 하고 싶었다"며 진심을 담은 사과를 전했다는 후문이다. 오는 6일 오후 9시 방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