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븐' '반도' 칸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外 [위클리무비]

[별★브리핑]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0.06.06 10:00 / 조회 : 468
한 주간 생생한 영화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image
임상수 감독의 '헤븐'과 연상호 감독의 '반도'가 칸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임상수 감독의 '헤븐: 행복의 나라로'(가제)와 연상호 감독의 '반도'가 제73회 칸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두 영화는 칸영화제측이 지난 3일 발표한 '2020 오피셜 셀렉션'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제73회 칸국제영화제는 당초 5월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올해는 물리적인 개최가 불가능해졌다. 대신 올해 영화제가 정상적으로 개최됐다면 초청했을 영화 56편을 'Official Selection'으로 선정, 이날 발표했다. 이로써 임상수 감독은 '그때 그사람들'(2005년, 감독 주간), '하녀'(2010년, 장편 경쟁부문), '돈의 맛'(2012년, 장편 경쟁부문)에 이어 4번째로 칸영화제 초청을 받게 됐다. 연상호 감독은 '돼지의 왕'(2012년, 감독주간), '부산행'(2016년,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이어 칸영화제에 초청됐다. 두 영화는 비록 올해 칸영화제가 열리지 않아 뤼미에르 극장에서 상영되는 영예를 맛볼 수는 없지만 칸영화제 초청작이란 타이틀로 관객과 만나게 됐다.

image
제56회 대종상에서 '기생충'이 5관왕에 올랐다. 봉준호 감독을 비롯해 여러 수상자들이 올해도 불참했다.


○…'기생충'이 3일 열린 제56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작품상과 감독상, 여우조연상(이정은), 시나리오상, 음악상 등 5관왕에 올랐다. 이날 남녀주연상은 '백두산'의 이병헌과 '82년생 김지영' 정유미에게 돌아갔다. 남우조연상은 '극한직업' 진선규가 받았다. 남녀신인상은 '유열의 음악앨범' 정해인, '죄 많은 소녀' 전여빈이 수상했다. 신인감독상은 '벌새' 김보라 감독이 받았다. 이날 시상식은 '기생충' 봉준호 감독이 불참했을 뿐 아니라 여우주연상 수상자인 정유미 뿐 아니라 후보 전원이 불참했다. 진선규도 불참해 대리수상자가 받았다.

image
송중기가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영화 '너와 나의 계절'에서 하차했다.


○…송중기가 영화 '너와 나의 계절'에서 하차한다. '너와 나의 계절'은 고 유재하와 고 김현식의 이야기를 다루는 영화. '걸캅스' 정다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영화사 비단길이 제작한다. 당초 송중기는 '승리호'로 인연을 맺은 비단길과 '너와 나의 계절'로 다시 호흡을 맞출 계획이었다. 송중기는 '너와 나의 계절'에서 유재하 역을 맡을 예정이었다. 하지만 송중기 측은 코로나19 사태로 올해 일정과 계획이 전면 재조정해야 할 상황을 맞게 되면서 오랜 고심 끝에 결국 '너와 나의 계절'에서 하차하기로 결정했다. 주연을 맡은 '보고타'가 코로나19 사태로 올해 촬영이 중단되고 내년 촬영을 기약하기로 하면서 올해와 내년 일정 및 계획에 차질이 빚어진 것. 송중기는 현재 하반기에 참여할 수 있는 TV드라마를 검토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