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이너차일드' 20개국 아이튠즈 1위..포르투갈 팬들 ♥실천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0.06.05 09:20 / 조회 : 2440
image
방탄소년단(BTS) 뷔 /사진=스타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 뷔의 솔로곡 '이너차일드(INNER CHILD)'가 글로벌 20개국에서 1위에 등극했다.

'이너차일드'는 칠레, 인도네시아, 이집트, 헝가리, 인도, 인도네시아, 카자흐스탄, 케냐, 말레이시아, 니카라과, 나이지리아, 페루, 필리핀,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싱가포르, 스리랑카, UAE, 베트남을 이어 3개월이 지난 지금 스와질랜드에서 아이튠즈 1위를 차지하는 저력을 발휘하고 있다.

‘이너차일드’는 발매 후 20개국 아이튠즈 톱송 1위 외 영국 '오피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 44위, '오피셜 싱글 다운로드 차트 톱 100' 44위, 포르투갈 오피셜 차트 33위를 차지한 바 있다.

세계 최대 규모의 음악 전문 비평지 '올뮤직(ALL MUSIC)' 가이드는 '맵 오브 더 소울:7' 앨범을 리뷰하며 솔로곡 중 유일하게 '이너차일드'를 에디터 픽으로 선정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전문가들의 호평도 이어졌다. 서정민갑 대중음악평론가는 “멤버들의 매력이 잘 드러나도록 풍성하게 채운 앨범”이라며 “힙합 그룹이라는 정체성을 보여주려고 노력한 가운데 브릿팝 스타일로 다른 어법을 시도한 뷔의 솔로곡 ‘이너 차일드’가 눈에 띈다”고 평가했다. 문화평론가 박희아는 특히 뷔의 솔로곡 'Inner Child'를 앨범의 베스트 트랙으로 언급했다. 뷔의 서사가 곡에 너무나 잘 담겨있어 베스트로 꼽았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보컬 트레이너 오기록도 알앤비(R&B)에서 브릿락(Brit Rock) 장르로의 확연한 장르 변신과 간결하고 힘 있는 창법으로의 변화를 포인트로 꼽으며 “개인적으로 솔로 무대가 가장 기대되는 곡"이라고 밝혔다. 작가이자 공중파 방송의 프로듀서인 이재익은 “빅뱅의 태양 이후 가장 개성 있는 음성이라고 평가하며 ‘이너차일드’를 듣고 뷔가 뮤지컬 배우로서의 자질을 발견하고 뮤지컬 무대에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예언했다.

‘이너차일드’는 뷔 자신의 이야기가 담긴 곡으로 미래를 걱정하며 불안해했던 과거의 어린 자신에게 담담한 위로를 전하는 곡이다.

image


포르투갈의 뷔 팬들은 이러한 메시지를 노래한 뷔로부터 영감을 받았다고 밝히며 자신을 사랑하고 다른 사람들에게 손을 내미는 사랑을 실천했다. 포르투갈 어린이날인 6월 1일을 축하하기 위해서 팬들은 기금 모금에 나서 소아암 환자를 지원하는 '리틀 프린세스 트러스트'를 지원했다.

"움트던 장미 속 많은 가시 안아주고 싶어. 네게 내 손을 맞닿으면 그 손을 잡아줄 수 있니. 내가 너가 될 테니"

‘이너차일드’의 가사처럼 팬들은 뷔의 사랑의 메시지를 적극 실천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