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코로나 확진자는 직원 아닌 선수” (英 매체)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06.04 09:40 / 조회 : 318
image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토트넘 홋스퍼 내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선수인 것으로 알려졌다.

‘가디언’은 4일(이하 한국시간) “토트넘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선수다. 무증상이지만 양성 반응을 보였다”라고 전했다.

앞서 토트넘은 구단 내 한 명이 코로나19 테스트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이번 달 18일 리그 재개를 계획 중인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는 선수를 비롯한 구단 관계자를 상대로 코로나19 전수 검사를 하고 있다.

매체는 “토트넘 내의 확진자는 선수다. 신원은 기밀을 유지할 것이고 7일간 자가 격리에 들어간다”라며 대응 방안을 전했다.

이어 “해당 선수는 1군 핵심 멤버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라고 덧붙였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