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이 또..'이별의 버스 정류장' 수익금 1천만원 기부[공식]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6.03 09:10 / 조회 : 768
image
송가인/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가수 송가인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또 한 번 선행을 펼쳤다.

3일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에 따르면 송가인은 최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이별의 버스정류 정류장' 음원 수익 및 가창료 1000만원을 기부했다. 송가인은 소속사를 거치지 않고 직접 기부금을 전달했다는 전언이다.

이미 송가인의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취약 계층을 위한 마스크 구입 등에 쓰일 예정이다.

송가인은 이전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에 앞장서 왔다. 지난 2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공식 팬 카페 AGAIN과 성금 3244만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 3월에는 부산 의료진에게 지원물품을 전달했다. 또 리메이크곡 '화류춘몽'의 음원 수익금도 전액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지난달에는 긴급재난지원금도 전액 기부해 화제를 모았다.

이처럼 이미 여러 차례 기부를 이어온 송가인이 '이별의 버스 정류장'으로 또 한 번 기부 사실이 알려지며 귀감이 되고 있다. '이별의 버스 정류장' 지난 3월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한? - 방구석 콘서트'을 통해 유산슬과 함께 발표한 곡이다.

송가인은 지난해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우승인 진(眞)을 차지하며 트로트 열풍을 재점화시켰다. 뛰어난 노래 실력은 물론 센스 있는 입담으로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활약을 펼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