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마우스' 출연 확정..'冷溫 순경' 파격 변신[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6.02 14:11 / 조회 : 655
image
/사진=후크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승기가 tvN 새 드라마 '마우스'에 파출소 신입 순경 정바름 역으로 캐스팅을 전격 확정지었다.

오는 2021년 상반기에 방송될 tvN 새 드라마 '마우스'(극본 최란, 제작 하이그라운드·스튜디오 인빅투스)는 태아유전자검사를 통해 엄마의 배 속에서부터 사이코패스를 선별할 수 있다면, 그리고 당신 배 속의 아이가 사이코패스라면 당신은 그 아이를 낳을 것인가라는 질문에서 출발하는 이야기다.

이승기는 '마우스'에서 파출소 신입 순경으로 불의에 맞서는 자타공인 바른 청년 정바름 역을 맡아, 역대급 캐릭터에 도전한다. 극중 정바름은 전국을 공포로 몰아넣은 내추럴 본 사이코패스 살인마와의 대치 끝에 삶이 송두리째 바뀌는 운명에 처하는 인물. '배가본드'에서 뜨거운 호응을 얻었던 액션 장르에 이어, 사이코패스 이야기라는 색다른 장르로 또 한 번의 인생캐 경신에 나선다.

무엇보다 이승기는 '소문난 칠공주'로 연기에 발을 디딘 이후, '찬란한 유산', '더킹 투하츠', '구가의 서', '화유기' 등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변신을 시도하며 탄탄한 커리어를 쌓아 올렸다. 특히 전 작품 '배가본드'에서는 치밀하고 밀도 깊은 감정 연기뿐만 아니라 고난도 액션까지 완벽하게 소화, '대체불가 이승기'라는 극찬을 얻으며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을 확실하게 입증했다. 다재다능한 매력으로 '연기파 배우'로서 정평이 난 이승기가 탄생시킬, 따뜻함과 차가움을 오가는 신입 순경 ‘정바름’ 캐릭터는 어떤 모습일지 기대감을 한층 증폭시키고 있다.

제작진 측은 "'마우스'는 지금껏 사이코패스를 소재로 했던 드라마와는 전혀 다른, 독특한 소재를 담고 있다"며 "그동안 다양한 방면에서 독보적인 카리스마와 강인한 매력을 드러냈던 이승기가 정바름 역을 통해 어떤 연기 변신을 선보이게 될 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마우스'는 오는 2021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