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캐스팅' 최강희X허재호, 서로를 알아보는 '꾼'들 [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06.01 22:43 / 조회 : 494
image
/사진=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 방송 화면


'굿캐스팅'에서 지난 밤 혈투를 벌인 최강희와 허재호가 회사에서 서로를 알아봤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에서 백찬미(최강희 분)와 변우석(허재호 분) 수행비서가 서로의 존재를 알아봤다.

지난 밤 윤석호(이상엽 분)의 집에서 혈투를 벌이다 백찬미는 잉크 팬에 손이 찍혀 부상을 당했고 변우석은 뺨에 상처가 났다.

이튿날 회사에서 만난 두 사람은 서로의 상처를 확인했다. 변우석은 백찬미에게 "술 먹다 다쳤다고?"라며 물었고 백찬미가 가고 난 뒤 '역시 맞았어'라 확실했고 백찬미 또한 간 밤의 혈투상태가 변우석 임을 직감했다.

이후 백찬미를 수상하게 여긴 변우석은 지인에게 백찬미에 대한 뒷조사를 부탁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