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남, 美 흑인 과잉진압에 소신 발언 "인종차별 여전히 존재"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6.01 19:15 / 조회 : 499
image
/사진=에릭남 인스타그램


가수 에릭남이 미국 흑인 과잉진압 사건에 목소리를 냈다.

에릭남은 지난달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피부색은 중요하지 않다. 모두 우리에게 영향을 미칠 것이다"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image
/사진=에릭남 인스타그램


이어 "인종차별은 여전히 존재한다. 조지와 아마드는 무의미하게 목숨을 잃은 수많은 흑인들을 대표한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진정서를 쓰고 목소리를 내라. 당신이 할 수 있는 것을 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미국 흑인 과잉진압 사건은 지난달 25일 미네소타주(州) 미니애폴리스서 백인 경찰관이 무릎으로 흑인 플로이드의 목을 짓눌러 사망케 한 일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