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절친 부산 결혼식에 깜짝 축가에 눈물까지..의리까지 완벽

이정호 기자 / 입력 : 2020.06.01 17:25 / 조회 : 105800
image
/사진=SNS 캡처


임영웅이 결혼식장에 깜짝 등장해 현장을 눈물바다로 만들었다는 사실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SNS 등에 따르면 임영웅은 지난달 31일 부산의 한 결혼식장에 깜짝 등장했다. 임영웅은 절친한 친구의 결혼식 축가 부탁을 받았지만 스케줄 문제로 힘들 것 같다고 이야기를 했고, 코로나19 여파로 콘서트 일정이 연기되자 친구에게 비밀로 하고 깜짝 등장한 것이었다.

이날 임영웅은 '이제 나만 믿어요'를 부르며 인사했고, 중간에 눈물을 보이며 울컥하기도 했다. 임영웅은 "제가 방송에서 잘 울었지만 그래도 울보는 아닌데 얘가 자꾸 우는 바람에 같이 울었다. 얘가 이렇게 울 줄 몰랐다"고 설명하며 설운도의 '사랑이 이런 건가요'를 이어 불렀다.

신나는 분위기로 전환한 임영웅의 노래에 눈물바다였던 현장은 금세 콘서트장 못지 않은 열기로 가득 찼다는 후문이다. 특히 임영웅은 막춤을 선보이기도 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임영웅의 깜짝 축가 현장은 결혼식에 참석한 하객들의 SNS에 사진과 영상으로 올라오며 알려졌다. 팬들은 부산까지 한 걸음에 달려온 임영웅의 깜짝 이벤트에 감동했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