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 위기 발생? 검은 그림자 정체는?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0.05.30 08:23 / 조회 : 443
image
KBS 2TV 주말극 '한번다녀왔습니다' 30일 방송 분 / 사진제공=KBS


이민정에게 위기가 들이닥친다.

30일 오후 방송될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39, 40회에서는 이민정(송나희 역)에게 위기의 그림자가 드리우며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늦은 시각 집으로 향하는 송나희(이민정 분)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고된 하루에 지친 듯 발걸음을 옮기는 송나희와 그녀의 뒤를 쫓는 의문의 남성이 포착, 그녀에게 위기상황이 닥칠 것을 예감케 해 본방 사수에 대한 욕구가 한껏 증폭된다.

그런가 하면 이내 집 앞 골목에서 아빠 송영달(천호진 분)과 엄마 장옥분(차화연 분)을 만난 후 활짝 웃고 있는 송나희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끈다. 퇴근 후 따뜻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송나희와 그녀를 뒤쫓는 인물의 모습이 교차되며 긴장감을 더하고 있다.

한편, 이날 윤규진(이상엽 분)과 이정록(알렉스 분)이 그녀에게 닥친 위기 상황을 감지한다고 해 이들이 어떤 액션을 취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과연 송나희를 지켜보는 이는 누구일지, 눈앞에 들이닥친 위험이 아무 일 없이 지나갈 수 있을지 본 방송에 더욱 궁금증이 모아진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국장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과 발빠르게 늘 소통하는 매체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