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꼰대인턴' 남성우 감독 "현장 자유로움+애드리브 성공요인"

성수=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5.28 16:37 / 조회 : 414
image
남성우PD/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꼰대인턴' 남성우 감독이 남다른 연출 환경을 자랑했다.

28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성수동 한 카페에서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 제작 스튜디오HIM) 촬영현장 공개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남성우 감독은 연출에 중점을 둔 부분으로 "보통 드라마는 작가님이 머릿속에 그리는대로 신을 그리는 경우가 많다. '꼰대인턴'은 기본적으로 생각은 하나지만 현장의 자유로움을 부각시켜서 자유롭게 연기자와 이야기를 해가며 애드리브도 그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분위기와 연기가 최대한 발현될 수 있도록 환경을 만든 것이 제일 크게 신경쓴 부분"이라고 밝혔다.

'꼰대인턴'은 가열찬(박해진 분)이 5년 전 인턴으로 있던 회사에서 최악의 꼰대부장 이만식(김응수 분)을 5년 뒤 부하직원으로 맞게 되면서 갑을 체인지 복수를 그린 오피스 코미디물. 매주 수, 목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