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연인이 톰 크루즈 전 여친?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5.26 16:53 / 조회 : 5865
image
브래드 피트, 르네 바르 / 사진=AFPBBNews뉴스1


배우 브래드 피트(56)가 23세 연하의 호주 리포터 르네 바르(33)와 열애설에 휩싸였다.

지난 24일(현지시간) 호주 매체 뉴 아이디어는 브래드 피트와 르네 바르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1월 개최된 미국 배우조합 시상식(SAG 어워드) 레드카펫에서 만난 이후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날 레드카펫에서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관심을 드러냈다는 전언. 르네 바르는 현장에서 브래드 피트와 인터뷰를 했다. 브래드 피트는 르네 바르에게 농담을 건네고 윙크를 하는 등 관심을 표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 있던 한 관계자는 "르네 바르는 브래드 피트가 좋아하는 타입이고, 브래드 피트는 르네가 할리우드로 가는 데 필요한 모든 것을 가지고 있다"라며 "브래드 피트가 레드카펫에서 르네에게 했던 것처럼 이야기 나누거나 하는 경우가 많지 않다. 이것은 브래드 피트의 관심을 보여주는 것이다"라고 밝혔다.

재밌는 것은 르네 바르가 2년 전에는 톰 크루즈와 열애설에 휩싸였다는 것. 두 사람이 은밀하게 사귄다는 보도가 있었고, 르네 바르는 이를 부인한 바 있다.

한편 르네 바르는 호주의 유명 리포터 겸 진행자. 빼어난 미모로 주목 받는 방송인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