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넘버 "뜨거운 인기 인도네시아 뉴스에도 나온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5.26 16:08 / 조회 : 396
image
/사진제공=MBC


걸그룹 시크릿넘버(SECRET NUMBER)가 '아이돌 라디오'를 통해 힘찬 데뷔 소감을 전했다.

시크릿넘버는 지난 25일 갓세븐 영재, 데이식스 영케이가 진행하는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해 패기 넘치는 실력과 예능감으로 뜨거운 인기의 이유를 입증했다.



지난 19일 아이돌계에 혜성처럼 등장한 시크릿넘버는 직후 해외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멤버 디타는 '인도네시아 출신 1호 K팝 걸그룹 멤버'라는 타이틀로 인도네시아에서 이미 유명세를 타고 있다.



디타는 "인도네시아 현지 신문이나 방송, 뉴스에서 내 얘기가 많이 나온다고 들었다. 신기하다"며 감격스러워했다.



레아는 "일본에서부터 알만한 한국 기획사들에게는 모두 명함을 받았다"fk며 여러 번 길거리 캐스팅을 당한 경험을 밝혔다. 레아는 이처럼 화려한 멤버들이 모여 결성된 그룹 시크릿넘버의 의미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특별한 숫자를 비밀번호로 설정하는 것처럼, 모든 사람에게 의미 있는 존재가 되고 싶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레아는 "1년 동안 피나는 노력으로 연습했다. 그만큼 자신 있다"라고 데뷔 앨범을 소개하며 강한 포부를 드러냈다.



시크릿넘버의 데뷔 앨범에는 유명 프로듀서들이 참여했다. 진희는 "'Who Dis?'는 저스틴 비버, 체인스모커스, 방탄소년단 등 많은 아티스트와 작업한 멜라니 폰타나가 작곡했다"고 말했다.



데니스는 "앨범 작업을 하면서 진희와 멜라니 폰타나가 고양이 사진을 주고받는 사이가 될 정도로 친해졌다"라고 얘기해 DJ 영재와 영케이를 놀라게 했다.



또한 이번 곡의 안무는 배윤정이 맡았다. 엠넷 '프로듀스 48' 출연 당시 배윤정에게 직접 안무 레슨을 받은 적이 있는 진희는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선생님에게 안무를 배울 때 겁을 많이 먹었었다. 이번이 2번째 만남이라 그때보다는 덜했지만 여전한 카리스마에 엄청나게 떨었다"라고 솔직한 후기를 털어놨다.



한편 시크릿넘버는 수록곡 'Holiday' 무대를 최초 공개하기도 했다.



레아는 'Holiday'에 대해 "편하게 들을 수 있는 곡이지만 춤은 세련되고 멋져서 반전 매력이 있는 곡"이라고 소개했다.



시크릿넘버는 '아이돌 라디오'를 위해 특별히 준비한 무대도 선사했다. 시크릿넘버는 에이핑크 '1도 없어', 레드벨벳 'Psycho', 트와이스 'Feel Special', 청하 '벌써 12시', 두아 리파와 블랙핑크의 'Kiss And Make Up'에 맞춰 칼군무를 자랑했다.



진희와 데니스는 보이그룹 매쉬업 라이브를 선보였다.



두 사람은 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Feat. Halsey) 반주에 더보이즈 'D.D.D', 에이티즈 'WAVE', CIX 'Movie Star', AB6IX 'BREATHE', 스트레이키즈 'MIROH', 세븐틴 'HIT',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CROWN)까지 여덟 곡을 마치 한 곡인 것처럼 녹여내 박수를 받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