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치타 "남자친구 남연우, 첫눈에 반했다"..달달한♥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5.26 15:57 / 조회 : 766
image
/사진=영상 캡처


래퍼 치타가 연인인 남연우를 보고 첫눈에 반했다고 당당하게 고백했다.

2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초미의 관심사'를 통해 배우로 도전한 래퍼 치타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치타는 영화 '초미의 관심사'를 연출한 남연우 감독과 연인 관계. MBC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연애를 공개하고 있다.

치타는 남연우 감독과 사귀게 된 계기를 묻는 질문에 "영화 미팅을 하게 됐는데 첫눈에 보고 반했다"라며 "머리로는 일을 해야지 생각 했는데 좋아하는 마음을 어떻게 할 수가 없었다"라고 말했다.

치타는 "영화를 만들며 서로 마음이 싹텄다"라며 "저도 그렇고 (남연우도) 그렇게 그녔다고 하더라. 서로 첫만남에 끌렸다"라고 전했다.

한편 조민수와 치타가 호흡을 맞춘 '초미의 관심사'는 5월 27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