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 팬클럽 창단 1주년 랜선 생일파티 "평생 사랑해"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5.25 09:20 / 조회 : 390
image
/사진제공=판타지오


가수 겸 배우 옹성우가 팬클럽 창단일을 맞아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옹성우는 지난 24일 새벽 네이버 V LIVE를 통해 '위로(WELO, 옹성우 팬클럽) 탄생 1주년!!'이라는 제목의 팬클럽 랜선 생일 파티를 팬들과 함께했다.

5월 24일 팬클럽 위로(WELO)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라이브를 한다고 운을 뗀 옹성우는 "1년이라는 특별한 시간을 함께해줘서 감사드리고 항상 저의 위로가 되어주어서 감사드린다"고 고마운 마음을 담아 방송을 시작했다. 이 가운데 옹성우는 위로를 위한 깜짝 생일 파티였던 만큼 차 안을 'WELO'라는 풍선으로 꾸미고 팬클럽의 탄생화인 헬리오트로프로 장식된 케이크를 준비해 팬들에게 놀라움과 동시에 큰 감동을 안겼다.

뿐만 아니라 옹성우는 "여러 가지 다양한 날들과 일들이 있겠지만 저는 오래도록 옹성우로서 존재할 것이고 위로의 옹성우로서 좋은 모습과 마음들을 보여주려고 노력하겠다"라며 "옹.널.평.사(옹성우 널 평생 사랑해)라는 말이 가슴 깊이 남아있다. 그 말처럼 옹.널.평.사, 위.널.평.사(위로 널 평생 사랑해)하는 나날들을 보내고 싶다"는 진심을 조심스럽게 내비쳤다.

또한 "위로 여러분을 위해서 또 저를 위해서 드라마 촬영을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라고 근황을 전한 옹성우는 "늦은 시간까지 많이 봐주셔서 감사하고 더 행복한 생일을 보내보자"라며 팬들을 향한 아낌없는 애정을 표현을 끝으로 V LIVE를 마무리했다.

옹성우가 준비한 팬클럽 랜선 생일 파티는 자정이 넘은 시간 기습적으로 진행됐음에도 불구하고 15만 명이 넘는 팬들이 함께하며 방송 종료 직후 1,400만이 넘는 하트 수를 기록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무엇보다 옹성우가 드라마 촬영으로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가운데 진행된 이번 V LIVE는 진정성을 더해 팬들에게 따뜻한 감동과 기쁨을 선사했다.

한편, 옹성우는 현재 올해 하반기 방영 예정인 JTBC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 촬영에 매진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