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텀싱어3' 김성식·홍석주vs최진호·노윤, 리벤지매치..승자는?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5.22 21:30 / 조회 : 159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팬텀싱어3' 방송화면 캡처


'팬텀싱어3'의 김성식이 대결 상대로 최진호를 지목하며 복수 무대가 펼쳐졌다.

2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팬텀싱어3'에서 김성식은 대결 상대로 최진호를 골랐다.

이날 방송에서 김성식·홍석주는 '홍식'이라는 팀 명으로, 최진호·노윤은 '두 살 차이'라는 팀명으로 나왔다.

2:2 무대가 진행되는 내내 최진호는 "3년 전에 듀엣 무대에서 떨어졌었다. 그래서 압박감이 다르다"라며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팬텀싱어2 때 우승했던 포터스텔라팀이 지켜보고 있어 최진호는 더욱 긴장했다. 최진호는 "이겨낼 수 있다"라며 스스로를 다독였다.

두 살 차이 팀의 무대가 끝나자 참가자 측에선 "진호도 한계를 뛰어넘기 위해 노력한 거 같다"라며 칭찬했다. 김문정은 "비슷한 재료를 가진 두 팀이다. 완급조절이 관건인데 성공한 팀이 최진호, 노윤 팀이고 실패한 팀이 김성식, 홍석주 팀이다"라고 평가했다.

리벤지매치의 우승은 '두 살 차이'팀인 최진호, 노윤이었다. 결국 최진호는 김성식을 상대로 또 이겼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