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계의 뮤즈' 방탄소년단 지민, 팝 아티스트의 작품으로 탄생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0.05.22 09:47 / 조회 : 1053
image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그룹 방탄소년단(BTS)멤버 지민이 팝 아티스트의 작품으로 탄생했다.

'i-art movement'의 창시자이자 아르헨티나 출신의 팝 아티스트 알레한드로 비질란테(Alejandro Vigilante)가 지난 20일 방탄소년단 지민을 예술화한 작품을 트위터에 업로드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예술가의 시각에서 지민의 셀카를 재해석해 탄생시킨 팝아트 작품으로 8초짜리 영상 속에 지민의 솔로곡인 '세렌디피티(Serendipity)' 번안곡이 배경음악으로 사용돼 팬들에게 '뜻밖의 기쁨(serendipity)'을 안겨주었다.

또한 지민을 주제로 한 또 다른 작품을 '세렌디피티' 원곡과 함께 트위터와 틱톡에도 게시했다. 이를 본 팬들은 아름다운 작품이라며 놀라워했고 지민을 예술로 승화시킨 것에 대해 감사를 전했다.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이전에도 방탄소년단 SNS 공식 계정 지민의 셀카에 댓글로 지민을 예술화한 팝아트 작품을 게시해 주목을 받은 바 있다.

image
방탄소년단(BTS) 지민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비단 '알레한드로 비질란테' 뿐 아니라 많은 예술가들이 방탄소년단 지민을 뮤즈로 꼽고 있다.

최근 아이스너 어워드(Eisner Award)와 하비 어워드(Harvey Award) '베스트 커버 아티스트'를 각각 6년과 4년 연속 수상한 비주얼 아티스트 '제임스 진(James Jean)'이 방탄소년단 지민의 사진에 "좋아요"를 누른 사실이 알려지면서 SNS에서 화제가 되었다.

이렇듯 방탄소년단 지민은 많은 예술가들에게 신선한 자극과 영감을 주며 '예술계의 뮤즈"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image
팝 아티스트 알레한드로 비질란테(Alejandro Vigilante)이 방탄소년단 지민을 모델로 한 작품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국장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과 발빠르게 늘 소통하는 매체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