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한 약속' 박하나, 고세원 포옹 후 사진 촬영[별별TV]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5.07 21:32 / 조회 : 61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 방송화면 캡쳐


드라마 '위험한 약속'의 박하나는 고세원을 껴안은 후 사진을 찍었다.

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에서 차은동(박하나 분)은 최준혁(강성민 분)과 짜고 강태인(고세원 분)을 함정에 빠트렸다.

이날 방송에서 차은동은 강태인에게 "한 번만 안아봐도 돼요?"라고 물은 후 포옹했다. 당황한 강태인은 차은동을 밀어냈다. 차은동은 "왜요. 회장님 사위 될 고귀한 몸이라 이러면 안 되나요?"라고 말했다. 강태인은 "너 왜 이래. 두 번 다시 이러지 마. 내 말 무슨 말인지 몰라?"라며 차은동을 타일렀다.

한지훈(이창욱 분)에게 가라는 강태인에게 차은동은 "일주일만 시간 줘요"라고 부탁했다. 이상함을 느낀 강태인은 "너 무슨 일 있지"라고 물었지만 차은동은 "나한테 뭐든 다 해준다면서. 그러니까 내일부터 내가 하자는 대로 해요 뭐든"이라고 답한 뒤 뒤돌았다.

한편 최준혁은 미리 심어둔 사람을 통해 강태인과 차은동의 포옹 사진을 받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