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성인영양식 셀렉스, 중국 시장 진출

채준 기자 / 입력 : 2020.04.27 11:22 / 조회 : 190
image
/사진제공=매일유업


매일유업 셀렉스가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가 운영하는 티몰 글로벌(Tmall global)에 단독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하고 중국 시장에 진출한다.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작년 중국 출산율은 인구 1,000명당 10.48명으로 사상 최저를 기록했다. 반면 스포츠, 식사 대용, 스킨 & 뷰티 관련 성인영양식 시장은 약 7조원으로 매년 빠르게 성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중국 시장 트렌드 변화에 따라 매일유업은 기존의 영유아식을 앞세웠던 수출 전략에서 성인영양식으로 수출 품목을 확대한다. 특히 해외 브랜드에 대한 선호도가 강하고 개성이 뚜렷하며 건강, 패션, IT 제품에 관심이 많은 버링허우(1980년대생)와 지우링허우(1990년대생)를 대상으로 중국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매일유업 담당자는 “향후 중국 스타급 왕홍과 라이브 방송이나 SNS 협업을 통해 성인영양식 시장 침투율을 높여갈 계획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매일유업은 지난 2018년 국내 최초로 성인영양식 사업에 진출해 출시 1년여 만에 300억 매출을 돌파하며 단백질 성인영양식 시장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