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가족' 제작사, 스태프 임금 논란.."임금 지급 후 방송 재개"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4.16 16:35 / 조회 : 358
image
/사진=TV조선


'어쩌다 가족' 제작진이 스태프 임금 미지급 논란에 대해 직접 밝혔다.

TV조선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 측은 16일 스타뉴스에 "제작사가 미지급 건을 곧 지급하고 방송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의 보도로 '어쩌다 가족' 제작 중단 상황과 함께 스태프 임금 미지급 문제가 있었다고 전해졌다.

'어쩌다 가족' 측은 지난 12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안전한 제작환경을 위한 선제적 대응의 일환으로 결방을 결정했다"고 전한 바 있다. 그러나 지난 2월부터 스태프들의 임금이 밀릴 정도로 제작환경이 좋지 않았다는 것.

한편 '어쩌다 가족' 제작사는 산사픽처스이며, 배우 성동일, 진희경, 김광규, 오현경, 김지석, 이본, 김민교 등이 출연한다. 지난 3월 29일 방영을 시작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