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킥 왕은 ‘77골’ 주니뉴, 메시-호날두보다 위네(UEFA 소환)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04.09 20:50 / 조회 : 219
image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국내에서 ‘주닝요(전인호)’로 통했던 주니뉴 페르남부카누(45)가 유럽축구연맹(UEFA) 공식 채널에 등장했다.

주니뉴하면 무회전 프리킥 창시자, 데드볼 스폐설리스트, 역사상 최고의 프리키커로 불린다. UEFA가 지난 7일 주니뉴의 프리킥 스폐셜 영상을 공개했다.

입이 쩍 벌어진다. 날카로운 킥은 위치를 가리지 않고 골문 구석에 정확히 꽂힌다. 2001년부터 2009년까지 올림피크 리옹에 몸담았던 그가 인스탭킥, 인프런트킥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공식 자료에 따르면 주니뉴는 현역 시절 프리킥으로만 77골을 작렬했다. 프리킥으로 둘째가라면 서러운 시니사 미하일로비치, 데이비드 베컴, 안드레아 피를로, 호나우지뉴,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등에 ‘프리킥 골 수’로 앞선다.

UEFA가 주니뉴의 마법같은 프리킥 골 여섯 장면을 공개하자 축구팬들이 환호했다.

팬들은 “사상 최고의 프리키커다”, “골키퍼에게 그야말로 악몽이었지”, “벽 따위는 의미 없었다”고 박수를 보냈다.

또, “축구 역사상 이렇게 다양하게 킥을 찬 사람을 없었다”, 프리킥 왕이다“, “프리킥만 놓고 보면 메시와 호날두보다 위다”, “펠레가 프리킥 70골 아닌가, 77개면 엄청나다”고 엄지를 세웠다.

image


image


사진=UEFA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