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9위' 창원 LG, 현주엽 감독과 결별... 차기 감독 찾는다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0.04.09 14:08 / 조회 : 750
image
창원 LG 감독에서 물러난 현주엽 감독. /사진=KBL 제공

현주엽 감독이 창원 LG 세이커스 감독직에서 물러났다.

창원 LG는 9일 "2019~2020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종료 되는 현주엽 감독의 재계약 검토 과정에서 현주엽 감독 본인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이를 수용하기로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2017년 창원 LG 사령탑으로 부임한 현주엽 감독은 2017~2018시즌 17승 37패로 9위에 그쳤으나, 2018~2019시즌은 30승 24패로 3위를 기록하여 플레이오프 4강에 진출했다.

하지만 2019~2020시즌은 시즌 조기 종료와 함께 16승 26패를 기록, 9위로 마감했다. 올 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만료됐고, 본인이 사의 의사를 내놨다.

현주엽 감독은 "3년간 믿고 따라준 선수들과 LG 세이커스를 사랑해주시고 응원 해 주신 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라고 말했다.

LG는 현주엽 감독의 사임에 따라 차기 감독 선임을 진행 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