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승아, 시크한 무드 화보→따뜻한 위로의 말까지..'완벽'

박소영 기자 / 입력 : 2020.04.09 09:23 / 조회 : 418
image
/사진=윤승아 인스타그램


배우 윤승아가 SNS를 통해 네티즌과 소통했다.

윤승아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루를 마무리하다 문득 이런 생각이 들었어요"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시크하고 차분한 분위기가 엿보이는 윤승아의 화보 촬영 컷이 담겼다. 그는 하얗고 결점 없는 피부와 작은 얼굴로 많은 이들의 시선을 끌었다.

윤승아는 해당 게시글을 통해 "오늘도 무언가 나 자신을 위해 할 일이 있음에 감사하고 기다리면 오지 않으니 스스로 찾아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스스로를 나약하게 만들지 마요. 나 자신을 믿어요. 내일 나 자신에게 실망하더라도 다시 믿으면 돼요. 우리 믿어요"라는 위로와 독려의 말을 전했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뭔가 힘이 되는 글이네요", "미모도 인성도 완벽", "고마워요 언니"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승아는 지난달 5일 개봉한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에 출연해 열연을 펼친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