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길만걸어요' 본색을 드러낸 선우재덕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04.08 20:42 / 조회 : 937
image
/사진= KBS 1TV 일일 연속극 '꽃길만 걸어요' 방송 화면


'꽃길만 걸어요'에서 선우재덕이 본색을 드러냈다.

8일 오후 방송된 KBS 1TV 일일 연속극 '꽃길만 걸어요'(연출 박기현, 극본 채혜영, 나승현)에서 황병래(선우재덕 분)가 봉천동(설정환 분)에 자신의 본색을 드러냈다.

지난 방송에서 봉천동은 남동우(임지규 분) 기자의 죽음이 김지훈(심지호 분) 때문인 줄 알고 있었지만 사실 그 배후에는 황병래 회장이 있었던 것이었다.

황병래 회장은 "김본부장이 남기자 사고를 내지 않았다면 남기자 심장이 당신 가슴 속에서 이렇게 뛰고 있었겠냐. 남기자 사건의 가장 큰 수혜자는 자네다. 세상 모두가 우리를 욕해도 천동이 넌 우리를 욕할 자격이 없다"라며 말했다.

이에 과거 큰 사고가 났을 당시 남동우 기자의 신장을 이식받은 봉천동은 이내 아무 말도 못하고 고개를 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