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현, '슬의생'→'계약우정' 극과극 캐릭터로 안방극장 접수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4.08 08:48 / 조회 : 283
image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KBS 2TV '계약우정' 방송화면 캡처


신예 조이현이 전혀 다른 두 캐릭터로 다채로운 매력을 무한 발산중이다.

먼저, tvN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연출 신원호, 각본 이우정)에서 조이현은 본과 3학년 실습생 장윤복으로 분했다.

하나라도 더 배우고 싶어 하는 야무진 모습과 의사라는 직업에 대해 남다른 열정을 선보이고 있다. 여기에 쌍둥이 동생 장홍도(배현성 분)와의 훈훈한 케미까지 더해져 등장마다 흐믓한 미소를 짓게하며 시청자들의 응원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중.

이어 지난 6일 첫 방송한 KBS2 새 월화드라마 '계약우정'(연출 유영은, 극본 김주만)에선 장윤복과 사뭇 다른 매력을 가진 신서정을 연기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image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KBS 2TV '계약우정' 방송화면 캡처


'계약우정'에서는 1년 전 학교 내 이상한 소문의 중심에 서게 돼 결국 학교 옥상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게 되는 안타까운 사연을 가진 신서정 역을 맡았다.

익명의 협박으로 시작된 두려움을 비롯해 처연함, 점차 무너져 가는 자포자기 심정 등 복잡한 캐릭터의 감정 변화를 촘촘하게 표현해내며 시청자들의 궁금증과 관심을 증폭시켰다.

특히 때로는 안타까운 마음을, 때로는 분노를 느끼게 하며 캐릭터의 상황과 심리를 선명하게 그려내 짧지만 안방극장에 자신만의 존재감을 톡톡히 각인시킨 것.

조이현은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를 통해 "전혀 다른 두 성향의 인물을 연기할 수 있어 감사한 마음으로 하루 하루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며 "특히 올해의 첫 시작을 좋은 작품과 함께 할 수 있어 더할 나위 없이 행복하다. 제가 맡은 캐릭터의 매력을 잘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열정 가득한 포부를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