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열 증상' NC 1군 코치, 코로나19 음성 판정... 7일부터 훈련 재개

심혜진 기자 / 입력 : 2020.04.07 09:35 / 조회 : 381
image
창원NC파크 전경.
NC 다이노스가 또 한번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은 N팀 코치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NC는 7일 공식자료를 통해 "6일 오전 발열 증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NC 다이노스 N팀 코치가 음성으로 판정됐다. 해당 코치는 건강을 회복하고 복귀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NC는 앞서 3일 새벽에도 C팀(2군) 코치 한 명이 발열과 오한 증상을 보이면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C팀은 훈련을 취소하고 대기했고, 같은 날 코치의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나오면서 4일부터 훈련을 재개했다.

그리고 사흘 만에 이번에는 N팀 코치가 발열 증상을 보였다.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았다.

구단은 "창원NC파크는 방역 작업을 마쳤다. N팀 선수단은 오늘(7일)부터 훈련을 다시 재개한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