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스토리] 두산 외국인 에이스 계보, 왜 플렉센인가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0.04.06 14:21 / 조회 : 835


image
/그래픽=김혜림 기자

켈빈 히메네스(40)-더스틴 니퍼트(39)-조쉬 린드블럼(33). 지난 10년간 두산 베어스를 이끈 '외국인 에이스'다.

2020년 두산은 새 외국인 투수로 크리스 플렉센(26)을 영입했다. 두산의 외인 에이스 계보를 이을 투수로 꼽힌다. 플렉센이 어떤 선수인지, 현장 평가는 어떤지 알아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