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하, 남편 지상욱 유세 깜짝 지원..여전한 미모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0.04.06 11:14 / 조회 : 2058
image
/사진=지상욱 후보 SNS


90년대 인기 여배우 심은하(48)가 남편의 선거 유세에 깜짝 등장, 눈길을 모았다.

심은하는 지난 5일 서울 중구 신당동 한 아파트 정문 앞에서 진행된 남편 지상욱(미래통합당 중구성동을) 씨의 유세 현장에 나타났다.

image
심은하 /사진=지상욱 후보 SNS


심은하는 지씨와 함께 지역 유권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지씨의 방송 유세 곁을 지키는 등 선거 운동을 도왔다.

심은하는 이날 수수한 옷차림에 마스크로 얼굴 일부를 가렸지만 미모는 여전했다.

image
심은하 /사진=지상욱 후보 SNS


지씨는 자신의 SNS에 "제 아내도 당원여러분들과 저를 지지해 주시는 분들께 인사드리기 위해 자리를 함께 했다"고 이날 심은하의 동행 사실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image
심은하 /사진=지상욱 후보 SNS


심은하는 1993년 MBC 22기 공채 탤런트로 연예계에 데뷔 후 드라마 '마지막 승부', 'M', '숙희', '전쟁과 사랑', '백야 3.98', '청춘의 덫' 등에 출연했다. 영화 '아찌 아빠', '본 투 킬', '8월의 크리스마스', '미술관 옆 동물원', '텔 미 썸딩', '인터뷰' 등을 통해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이후 2001년 연예계에 은퇴했다. 이어 2005년 지상욱 의원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뒀고, 2014년 ~2015년 잠시 극동방송 라디오 DJ로 활동한 것 외에 조용히 내조와 육아에 집중해 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