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 솔로가수 컴백 성공적..진정한 대세 올라운더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4.06 08:12 / 조회 : 270
image
/사진제공=판타지오


가수 옹성우가 자신의 첫 미니앨범 'LAYERS'(레이어스)로 성공적인 솔로 가수 활동을 마쳤다.

옹성우는 지난 5일 SBS '인기가요' 무대를 마지막으로 'LAYERS'의 공식적인 활동을 마무리했다. 옹성우는 이번 활동을 통해 모든 분야를 아우르는 '대세 올라운더'임을 또 한 번 증명했다.

지난 3월 25일 발매된 'LAYERS'는 '감정의 레이어링'이라는 신선한 콘셉트와 퀄리티 높은 티저로 발매 전부터 큰 화제를 일으켰다. 옹성우는 지금의 자신이 되기까지 경험한 감정들을 자작곡으로 표현하며 시선을 모았다. 'LAYERS'는 발매 이후 주요 국가 아이튠즈 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해외에서도 인기를 입증했다.

옹성우는 앨범 타이틀 곡 'GRAVITY'(그래비티) 무대를 통해 유연하면서도 강렬한 안무를 섬세하게 표현해 무대를 꽉 채우는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했다. 특유의 감각적이면서도 세련된 퍼포먼스와 탄탄하고 매력적인 보컬은 시너지를 발휘했다.

이외에도 옹성우는 예능, 라디오 등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센스와 예능감도 선사했다.

옹성우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매니저와 친형제 케미를 자랑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고 SBS '런닝맨', '집사부일체'에 이어 SBS 라디오 '두시 탈출 컬투쇼', KBS 라디오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 등을 통해서도 재치 있는 입담으로 청취자에게 웃음을 안겼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