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송혜교, 이혼 후에도 중화권 관심..이태원 주택 철거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4.06 07:24 / 조회 : 944
image
송중기 송혜교 / 사진=스타뉴스


배우 송중기와 송혜교의 신혼집이었던 서울 용산구 한남동 주택이 재건축을 위해 철거됐다.

5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터에 따르면 지난 2월 송중기와 송혜교가 함께 살던 이태원 집이 철거에 들어갔다.

이에 따르면 송중기가 약 100억원에 매입한 이 주택은 여전히 송중기의 명의로 돼 있으며 철거 후 재건축 될 예정이다.

앞서 송중기와 송혜교는 지난해 이혼했음에도 불구, 두 사람에 대한 관심이 여전히 집중되고 있다.

한편 송중기는 최근 콜롬비아서 영화 '보고타' 촬영 중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귀국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