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도 3만 명대..1위 '엽문' 7천명 [★무비차트]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4.06 06:12 / 조회 : 467
image
/사진='엽문' 포스터


'엽문4: 더 파이널'이 코로나19 여파 속 4일째 박스오피스 1를 지킨 가운데, 일요일 관객수가 3만 명대에 머물렀다.

6일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엽문4: 더 파이널'은 지난 5일 7581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지난 1일 개봉해 누적관객수는 3만 1113명이다.

이어 '1917'이 5209명을 모으며 2위를 지켰고, '주디'가 3501명을 모았다.

또 '인비저블맨', 'n번째 이별중', '더 터닝', '스케이러 스토리 : 어둠이 속삭임', '라라랜드' 등 외화가 뒤를 이었다. 한국 영화는 10위권 내에 없다.

이날 일일 총 관객수는 3만 7756명을 나타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