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처럼... 이강인도 '군 면제' 기회 충분" (西언론)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0.04.05 20:44 / 조회 : 1574
image
이강인(왼쪽)과 손흥민. /사진=뉴스1
스페인 언론이 이강인(19·발렌시아)에 대해 손흥민(28·토트넘)처럼 군 복무 문제에 직면할 것이라 바라봤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5일(한국시간) 오후 "손흥민처럼 이강인도 대한민국의 군 복무 문제와 마주칠 것"이라고 보도했다.

최근 해외 언론들은 손흥민의 훈련소 입소에 대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손흥민은 오는 20일 제주도 해병대 9여단에 입소해 3주 간 기초군사훈련을 받을 예정이다.

마르카는 "손흥민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일정의 공백 기간을 이용해 한국서 기초 군사 훈련을 받는다"면서 "한국에서는 19세에서 28세 사이의 한국 남자들이 21개월 동안 국방의 의무를 수행한다. 손흥민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면제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매체는 발렌시아의 이강인을 떠올렸다. 마르카는 "2029년까지 병역 의무를 다해야 하는 이강인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면서 "엘리트 프로 선수들에게 있어서, 군 복무 문제는 선수 커리어에 큰 영향을 미친다. 많은 한국의 스포츠 선수들이 군 면제를 받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이어 "올림픽이나 아시안 게임에서 우승을 한다면 면제를 받을 수 있다"며 "이강인은 아직 19세이며, 9년이라는 시간이 남아 있다. 28세 이전에 1년 반이라는 시간이 사라진다면 재앙이 될 수 있다. 그러나 이강인도 손흥민처럼 군 면제를 받을 수 있는 시간이 충분히 있다"고 강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