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첫 무대..'미워요' 84점 '폭소'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4.02 22:29 / 조회 : 559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미스터트롯' 임영웅이 '사랑의 콜센타' 첫 무대를 꾸몄다. 임영웅은 자신의 노래 '미워요' 무대를 선보였으나 84점을 받아 웃음을 유발했다.

2일 오후 10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가 첫방송 됐다. '사랑의 콜센타'는 특정 시간 동안 전국 각지에서 걸려온 전화를 통해 신청자의 사연과 신청곡을 받은 후 그 자리에서 즉석으로 신청곡을 불러 주는 실시간 전화 노래방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미스터트롯' 톱7 임영웅 영탁 이찬원 김호중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출연하며 김성주, 붐이 MC를 맡았다.

첫 도전자는 서울에서 전화온 박서진씨가 선택한 임영웅이었다. 임영웅은 전화를 건 신청자의 부탁에 따라 자신의 노래 '미워요'를 불렀다.

임영웅이 "반키 낮춰 주세요"라고 하자 신청자는 "한 키 올려주세요"라고 요청했다. 임영웅은 원키로 무대를 선사했다.

노래방 반주에 맞춰 임영웅은 감성 가득한 '미워요' 무대를 선보였지만 84점을 받았다. 임영웅은 "내 목소리인데 왜 84점이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