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통큰 선행, 마이너리거 191명에게 총 2억3600만원 지원

신화섭 기자 / 입력 : 2020.04.02 14:47 / 조회 : 546
image
추신수. /AFPBBNews=뉴스1
추신수(38·텍사스 레인저스)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리그 중단으로 어려움을 겪는 마이너리거들에게 총 191만 달러(약 2억3600만원)을 기부하기로 했다.

댈러스 모닝 뉴스는 2일(한국시간) 추신수가 텍사스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 191명에게 1인당 1000달러(약 123만원)씩을 지원한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한 마이너리그 선수는 "야구가 중단되는 기간 동안 추신수가 매주 식비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댈러스 모닝 뉴스는 "추신수는 신인 시절 베테랑들에게 도움을 받았던 것처럼 어려운 시기에 후배들에게 경제적 도움을 줬다"고 전했다. 추신수는 지난 달에는 코로나19가 크게 확산한 대구 지역에 2억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2014년 텍사스와 7년간 1억 3000만 달러(1604억원)에 계약한 추신수는 계약 마지막 해인 올 시즌엔 2100만 달러(259억원)의 연봉을 남겨 두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