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블레스유2', 코로나19 직간접 접촉자 전원 음성[공식]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3.31 14:20 / 조회 : 676
image
/사진=올리브


CJ ENM 계열 올리브 '밥블레스유2' 제작진 전원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31일 CJ ENM은 "'밥블레스유2' 제작진은 직간접 접촉이 우려되는 모든 인원이 검사를 받았으나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습니다"고 전했다.

또한 "밀접접촉자들은 음성판정 이후에도 자가격리를 시행하고 있고, 직접적인 접촉이 없었던 제작진 역시 음성판정 이후에도 보건당국의 지시에 따라 감염확산 방지를 위한 조치를 철저히 시행중입니다"고 밝혔다.

CJ ENM은 "확진자와 접촉이 없었던 '밥블레스유2' 출연자들 또한 자체적으로 예방차원에서 모두 검사를 시행하였고,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습니다. 방송은 금주와 차주 휴방 예정입니다"고 했다.

앞서 CJ ENM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당 직원은 최근까지 '밥블레스유2' 주니어 PD로 근무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CJ ENM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지난 28일 서울 상암동 CJ ENM 사옥 전체를 폐쇄, 방역 작업을 했다.

또한 '밥블레스유2' 출연진 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도 코로나19 검사를 했으며 음성 판정을 받았다.

CJ ENM은 이번 일과 관련, '밥블레스유2'의 방송을 2주간 휴방하기로 결정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