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영탁 KBS 출연 제재 발언 사실무근"[전문]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3.31 13:49 / 조회 : 925
image
/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출신 영탁을 둘러싼 KBS 출연 제한 논란과 관련, 당사자 측이 입장을 통해 사실이 아니라고 일축했다.

'내일은 미스터트롯'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는 31일 공식입장을 통해 "어떤 방송사에서도 '내일은 미스터트롯' 입상자들의 방송 출연 제약을 두겠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없다"라며 "KBS의 방송 출연 제재 역시 전혀 들은 바 없으며 이미 여러 프로그램과 출연을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또한 "팬들이 걱정하는 활동 불이익 등도 없으며 오히려 지나친 염려로 출연진과 방송사 관계자 간 불편함이 발생하지 않을까 우려된다"라며 "특히 영탁에 대한 KBS PD의 출연 제재 발언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뉴에라프로젝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 TOP7의 공식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New Era Project(뉴에라프로젝트)입니다.

최근 ‘미스터트롯’ 입상자들의 활동과 관련하여 방송 활동에 제약이 있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고, 일부 매체를 통해 KBS에서 특정 입상자의 출연을 제한한다는 추측성 보도가 나와 이에 대한 입장을 전합니다.

New Era Project는 어떤 방송사에서도 ‘미스터트롯’ 입상자들의 방송 출연에 제약을 두겠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없습니다. KBS의 방송 출연 제재에 대해서도 전혀 들은 바 없으며, 이미 KBS의 여러 프로그램들과는 출연을 협의 중인 상황입니다.

팬 분들께서 걱정하시는 활동에 대한 불이익 등도 없으며, 오히려 지나친 염려로 인해 입상자들과 방송사 관계자 간의 불편함이 발생하지 않을까 우려됩니다. 특히 '미스터트롯' 선, 가수 영탁에 대한 KBS PD님의 출연 제재 발언 등은 전혀 사실이 아님을 밝힙니다.

‘미스터트롯’ 입상자들은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국민들에게 즐거움과 힘을 나눠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팬 분들과 모든 미디어 관계자 분들의 많은 관심과 애정에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