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찰스 왕세자, 코로나19 확진..부인은 음성 판정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3.25 20:12 / 조회 : 1015
image
영국 찰스 왕세자 /AFPBBNews=뉴스1


영국 왕위 계승 서열 1위인 찰스 윈저(71)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5일(현지시각) 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 스카이뉴스 등에 따르면 왕실 대변인은 "경미한 증상을 보였다. 현재 건강 상태는 양호하며 평소와 같이 집에서 일하고 있다"고 밝혔다.

찰스 왕세자와 콘월 공작부인(카밀라 파커볼스)은 현재 스코틀랜드 집에서 자가 격리 중이다. 콘월 공작부인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나 음성 판정을 받았다.

대변인은 "최근 공무 수행을 했던 찰스 윈저가 누구로부터 감염됐는지는 알 수 없다"고 설명했다. 현재 엘리자베스 2세와 필립 왕자는 버크셔 윈저 성에 머물고 있다. 이에 찰스 윈저는 다른 왕실 가족들과 접촉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