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BTS슈가·김수현·전지현"..코로나19 기부행렬 '훈훈'[종합]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2.28 22:19 / 조회 : 3040
image
/사진=SM엔터테인먼트, 스타뉴스


코로나19 국내 확진자가 2천명을 넘어서면서 스타들의 기부 행렬이 끊이지 않고 있다.

28일 SM엔터테인먼트가 전국에서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매진 중인 의료진들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억원을 기부했다.

이후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연예인들이 연이어 기부해 훈훈함을 전했다. 그룹 소녀시대 멤버 겸 배우 윤아가 대구, 경북 지역에 코로나19 지원을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1억 원을 기부했다.

레드벨벳 멤버들도 같은 곳에 기부 동참을 했다. 대구 출신인 아이린은 지난 27일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을 전달했고, 슬기 조이 예리도 이날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3000만원을 기부했다. 웬디는 부상으로 휴식을 취하는 중에도 성금 1억원을 전했다.

image
/사진=스타뉴스


image
/사진=스타뉴스


여기에 유노윤호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3000만원을 기부했고, 엑소 찬열과 레이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각각 5000만원과 2000만원을 기부해 뜻깊은 일에 동참했다.

가요계에선 방탄소년단 슈가가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피해를 겪고 있는 자신의 고향 대구를 돕기 위해 직접 1억 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추가로 기부했다. 지코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기부행렬에 3000만 원을 보탰다. 에이핑크 손나은 역시 코로나19 관련 성금 5000만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스타뉴스 취재 결과, 강다니엘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000만 원을 기부했다. 양준일도 자신의 팬덤 다음 판타자이와 함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직접 기부를 위한 모금을 진행, 다음 판타자이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에 판타자이 이름으로 지난 27일 1991만원을 입금했다. 또한 사이먼 도미닉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000만원을 전달했다.

image
/사진=스타뉴스


image
/사진=스타뉴스


배우, 방송인들도 기부에 뜻을 함께했다. 모델 장윤주는 2000만 원을, 작사가 김이나는 1000만 원을 각각 기부했다. 스타부부의 기부 행렬도 눈길을 끄는데, 배우 권상우, 손태영 부부가 손태영의 고향인 대구의 어려운 상황을 보고 직접 대한적십자사에 1억원을 전달했고, 최수종 하희라 부부는 친선대사로 활동 중인 하트-하트재단 통해 1억 원 상당의 손소독제 1만 개를 지원했다.

이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박해일이 5000만원,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김수현이 1억원을, 정해인이 1억원을 기부했다. 이종석은 군복무 중에도 불구하고 대한의사협회에 1억원 상당의 방호복을 기부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는 염정아가 1억원, 박성광이 1000만원, 대구광역시의사회에는 장영란이 100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전지현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의 기부금을 배우 본명으로 전달하기도 했다.

image
/사진=tvN


최근 시청자들에게 뜨겁게 사랑받은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측은 포상휴가 대신 기부로 시청자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제작사 문화창고와 스튜디오드래곤도 이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을 기부, 이 드라마를 집필한 박지은 작가도 후원금 3천만 원을 전달해 선행에 동참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