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클라쓰' 유재명 "장사란 이익 얻기 위한것"..박서준과 반대[별별TV]

장은송 기자 / 입력 : 2020.02.28 23:22 / 조회 : 394
image
/사진=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캡처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유재명이 확고한 자신의 신념을 밝혔다.

28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광진, 연출 김성윤 강민구)에서는 장대희(유재명 분)의 세미나에 참석한 조이서(김다미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장대희는 세미나를 열어 강연을 했다. 그 자리에는 조이서도 참석했다. 장대희의 연설이 끝나고 조이서는 손을 들어 질문을 하려 했다. 이를 본 오수아(권나라 분)는 "죄송하지만 질문은 안받겠습니다"라며 무시하려 했다. 하지만 장대희가 손을 들어 조이서의 질문을 받겠다는 의사를 표했다.

조이서는 "저는 '장사는 사람이다'라는 신념을 가진 사장 밑에서 일하고 있어요. 강의 내용과는 별개로 팬심으로 하는 질문인데, 회장님에게도 신념 같은 것이 있을까요?"라고 물었다.

이에 장대희는 "장대희에게 장사란 그 어떤 미사여구를 갖다 붙인다 해도 사전적 의미로 장사란 이익을 얻기 위해 하는 거죠"라며 강경하게 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