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기부 행렬 동참..코로나19에 "가슴이 찢어져"

손민지 기자 / 입력 : 2020.02.28 19:19 / 조회 : 566
image
/사진=방송인 장영란 SNS.


방송인 장영란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000만 원을 쾌척했다.

장영란은 28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기부 내역을 캡쳐한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그녀는 이와 함께 "가슴이 찢어집니다. 속상해 죽겠습니다. 긍정의 바람을, 희망을 바람을 드리고싶네요. 불철주야 너무너무 고생하시는 분들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어요. 힘내세요"라는 글을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 따르면 장영란은 대구광역시의사회에 1,000만 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따뜻한 마음을 가진 영란씨 고마워요", "큰 힘이 될 거에요. 고마워요", "멋져요. 영란씨도 힘내요"라는 등의 반응을 보냈다.

한편 장영란은 TV조선 오디션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마스터 군단 중 한 명으로 출연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