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엔터·CGV, 선택적 재택근무.."코로나19 방지, 안전 최선"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2.28 10:29 / 조회 : 683
image
/사진=CJ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재택근무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CJ엔터테인먼트와 CJ CGV도 선택적 재택근무에 돌입한다.

29일 CGV측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내주부터 선택적 재택근무를 시행한다. 다음주 한시적으로 필수 인원을 제외하고 선택적 재택근무를 한다. 출근을 원하는 사람을 출근을 해도 된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앞서 CJ엔터테인먼트도 재택근무를 실시했다. CJ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지난 27일부터 재택근무를 시행 중이다. 내달 6일까지 선택적 재택근무를 한다"라고 전했다.

CJ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그룹 차원에서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있다. 이에 각 계열사들이 상황에 맞춰 재택근무에 돌입하게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