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킬러’ 나브리, UCL 역사상 같은 리그 상대 최다골… 무려 6골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02.26 07:08 / 조회 : 275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바이에른 뮌헨 공격수 세르지 나브리가 UEFA 챔피언스리그(UCL) 역사를 새로 썼지만, 제물이 된 잉글랜드 팀들은 고개를 숙였다.

뮌헨은 26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첼시와 2019/2020 UCL 16강 1차전 원정에서 3-0으로 승리하며, 8강행에 거의 도달했다. 2차전 홈 경기에서 2골차 이하로만 패해도 8강행을 확정 짓는다.

나브리는 뮌헨의 3-0 완승에 큰 기여를 했다. 그는 후반 6, 9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와 환상적인 호흡 끝에 멀티골을 넣으며 첼시의 기세를 완전히 꺾어놨다.

그는 이날 멀티골로 새로운 기록 하나를 썼다. UCL 역사상 최초로 단일 리그 상대 최다 골인 6골을 기록했다.

희생양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팀들이다. 조별리그에서 토트넘을 상대로 4골, 이번 첼시전 2골까지 더해 총 6골이다. 두 팀 모두 런던 연고지라는 공통점도 있다. 나브리는 오는 홈 2차전에서 최다골 기록을 더 늘리려 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