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 2도움 원맨쇼’ 레반도프스키, 첼시전 평점 9.3… 양팀 최고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02.26 07:06 / 조회 : 231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는 역시 바이에른 뮌헨 최고 공격수이자 에이스 다웠다.

뮌헨은 26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첼시와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 원정에서 3-0으로 승리하며, 2차전 홈 경기를 부담 덜고 임하게 됐다. 최소한 2골 차로 패해도 8강행에는 문제 없다.

이날은 레반도프스키의 독무대였다. 그는 후반 6, 9분 정확한 패스로 세르지 나브리의 골을 연속으로 도왔다. 그리고 후반 31분 알폰소 데이비스의 크로스를 정확한 슈팅과 함께 쐐기골까지 넣었다. 3골 모두 레반도프스키의 발을 거쳤다.

유럽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레반도프스키에게 양 팀 최고 평점인 9.3점을 부여했다. 10점 만점에 가까울 정도로 완벽한 플레이였다.

멀티골을 넣은 나브리는 9.1점을 받았고, 레반도프스키를 고의적으로 가격해 퇴장 당한 첼시 수비수 마르코스 알론소는 5.9점으로 선발 라인업 중 최하점을 받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