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강경헌, 김정균 의심..촉 발동 "결혼발표하려고?"[별별TV]

손민지 기자 / 입력 : 2020.02.26 00:19 / 조회 : 510
image
/사진=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쳐


'불타는 청춘'의 김정균이 청춘들에게 커다란 비밀을 숨기고 있는 듯한 뉘앙스를 보였다. 이에 청춘들은 그가 결혼발표를 하러 온 것이 아니냐며 의심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원도 평창 여행에 합류한 김정균이 한우, 와인, 과자 등 선물공세를 펼쳐 청춘들에게 의심을 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청춘들은 이번 여행의 첫 단백질인 '한우'를 보고 흥분하는 모습을 보였다. 고기가 알맞게 구워지자 강문영, 최성국은 "고기 냄새가 아름답다"며 기대감을 드러냈고, 강경헌은 고주파 콧소리로 기쁨을 드러냈다.

김정균은 한우를 사온 것 외에도 와인까지 권하며 평소답지 않은 넉넉한 인심을 베풀었다. 이에 박선영은 "뭐 좋은 일 있냐", 강경헌은 "청첩장 돌리는 거 아니냐"며 의심을 했다. 김정균은 이를 못 들은 척 "고기에는 와인을 먹어야지"라며 말을 돌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