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음란물 유포혐의 기소유예.."깊이 반성"[전문]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2.25 22:36 / 조회 : 383
image
가수 로이킴/사진=김창현 기자 chmt@


가수 로이킴이 음란물 유포 혐의와 관련,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가운데 반성의 뜻을 팬카페에 남겼다.

로이킴은 25일 오후 자신의 팬카페에 "안녕하세요. 로이킴입니다"로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올렸다.

그는 지난해 4월 음란물 유포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이어 25일 소속사 스톤뮤직 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로이킴이 음란물 유포 혐의와 관련해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에 로이킴은 팬카페에 직접 글을 남겨 팬들에게 그간 심경과 사과의 뜻을 밝혔다.

그는 "오늘의 소식을 전해드리기까지 기다려주신 여러분들께, 지금 인사를 감히 해도 될지 모르겠습니다"며 "하지만 진심으로 죄송하고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싶어 글을 써봅니다"고 밝혔다.

그는 "얼마 전 조사 결과를 받았습니다. 여러분께 제일 먼저 소식을 전해드리려 했는데, 그 내용들이 방송을 통해서 먼저 전해지게 돼 너무나도 죄송합니다"고 전했다.

이어 "저는 2016년 당시 떠돌던 루머의 사진이 합성사진임을 해명해 놓은 블로그 포스트를 포털사이트 검색을 통해 발견하고, 그대로 핸드폰으로 스크린 캡처하여, 루머가 사실이 아니라는 문자내용과 함께, 지인들과 하나의 취미로 모인 대화방에 해당 이미지를 전송했습니다. 그 의도와 내용과는 관계 없이, 그러한 사진을 공유한 행동 자체가 잘못임을 이번 일로 깨닫고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고 자신의 혐의와 관련해 설명했다.

로이킴은 "저의 무지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큰 상처를 남기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합니다"고 했다. 그러면서 "정신없이 흘러가는 시간 동안, 여러분께 어떤 말씀을 어떻게 드려야 할지 고민했고, 끊임없이 커져가는 이야기들을 보고 들으며 많이 두려운 날들을 지내왔습니다. 다만 그 시간 들을 보내며 저는 겸허히 저 자신을 되돌아보고, 한없이 부족했던 제게 주셨던 것들과 받은 사랑이 얼마나 소중하고 과분한 것이었는지 다시금 깨닫게 되었습니다"고 밝혔다.

그는 "긴 시간 변함없는 응원과 사랑 보내주신 여러분들께 말로 표현하지 못할 만큼 죄송하고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며 "끝까지 믿고 기다려주신 마음들 다시는 실망시키는 일 없도록, 여러분이 응원하고 사랑하고 깊이 봐주셨던 로이킴의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한 걸음 한 걸음 무거운 책임감과 신중한 마음가짐으로 걸어가겠습니다"고 글을 마쳤다.

◆다음은 로이킴이 팬카페에 남긴 글 전문

image
/사진=로이킴이 팬카페에 남긴 글 전문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